제목   포스코-강관사, 초경량 강관비계로 경제성과 안전성 모두 잡아
번호 102 작성일 2016-05-18 조회수 6187
내용
  첨부파일 :  
건설현장에서 사고로 사망하는 건설노동자는 1년에 약 700명에 이른다. 하루에 2명씩 죽는 셈이다. 국내 건설현장에서 일어나는 사고는 개인적으로도, 사회적으로도 큰 손실이다. 때문에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제품을 요구하는 목소리는 점차 높아지고 있다.

포스코가 금강공업, 진방스틸, 한진철관 등 국내 강관사와 초경량 강관 비계 파이프 UL700를 공동 개발했다. 안정성과 경제성 향상에 중점을 둔 이 제품은 운송비용 절감, 공기단축 등 경제성을 높일 뿐만 아니라 건설 현장의 안전성을 높이고 노동강도를 낮춘다는 점에서, 사회적 요구에 부응하는 제품인 셈이다.

UL700은 인장강도 조건을 500/㎟ 이상에서 700/㎟ 이상으로 40% 높였으며, 두께를 2.3t에서 1.8t로 줄여 무게를 25% 정도 경량화했다. 이미 기술표준원 KOLAS 인증기관의 성능시험을 통해 검증도 마쳤다.

포스코와 국내강관사 3곳은 제품설명회 등을 통해 시장을 확대할 뿐만 아니라, 건축현장 안전관리에 직접 나서서 통합적 시스템을 마련할 계획이다.
목록  이전  다음